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[공예] 싱가폴 도자기 원데이 클래스 Pottery Workshop

안녕하세요/취미찾기2019. 12. 24. 17:21

[공예] 싱가폴 도자기 원데이 클래스 Pottery Workshop

2019년 12월 26일

 

올 3월에 도자기 공예 원데이 클래스를 들었다. 정말 할 게 없어서 싱가폴판 쿠팡인 Fave를 뒤져 발견한 클래스였다.

45분에 24 SGD (약 2만원)으로 한번 시도해볼 만한 금액과 난이도였다.

 

Alexandra Central 에 위치한 Dream Art 학원이었는데, 우리가 방문하기 몇 주 전에 그 쇼핑몰에서 사고가 났어서..

무서웠다.. 강심장은 아래 기사 영상을 보세요.. 어쩐지 나는 여기 자동문들이 무섭더라..

https://www.straitstimes.com/singapore/door-falls-on-woman-at-carpark-lift-lobby-of-alexandra-central-mall

 

Door falls on woman at carpark lift lobby of Alexandra Central Mall

The management has contacted the parties involved in the incident and will render any assistance required, said a spokesman for the mall.. Read more at straitstimes.com.

www.straitstimes.com

 

 

학원은 도자기 공예만 하는 게 아니라 미술학원도 겸하고 있는 곳이고 아이들이 주 학생인 듯싶었다.

우리 둘만 그 시간에 예약을 해서 집중 수업을 받았는데, 내가 느낀 건 난 도자기는 아니라는 거...^^ 너무 감 잡기가 힘들었다.

 

도자기 원데이 클래스 Pottery Workshop

먼저 도자기 점토 Clay ceramic을 반죽해 풀어준다. 

작아 보이는데 500g이다. 이 양으로 작은 접시/그릇, 작은 꽃병을 만들 수 있다고 한다.

원데이 클래스 금액엔 기본 500g만 포함이라 추가 요금을 내고 점토를 더 구매해도 된다.

 

그리고 랩 씌우고 기다리다가 물 묻혀서 형태를 잡아주고 도자기 휠에 놓고 모양을 만들었다.

도자기 원데이 클래스 Pottery Workshop

이게 너무너무 어려웠다.. 물 묻힌 도자기 점토는 꽤 말랑말랑 한데 손가락 힘 세기에 따라 휙 모양이 바뀌어서 손가락에 같은 세기의 힘을 계속 줘야 한다는 게 너무 힘들었다. 가운데는 밖으로 나오고 다시 들어갔다가 주둥이 부분이 나오게 하는 게 정말 기술... 내 건 선생님이 거의 다 만들어 주셨다... 그리고 자 같은 걸로 깎고 이것저것 하다 끝났다.

흥미는 없음...

 

그리고 알고 보니 만드는 거 까지가 48불인 거고 굳히는 데에는 추가 10불을 더 내야 했다. 아니 만들고 지점토를 가져가는 사람이 잇나유...? ㅠ 그래서 추가 요금을 내야 했다...

그리고 샘플에서 원하는 색을 고르면 선생님이 색칠해주시는데 14불을 더 내야 했다. 색도 안 칠하는 사람이 있나유..... 1~2주일 후에 연락하면 가지러 오면 된다고 했다. 내가 색칠하는 줄 알았는데 그러려면 도자기 색칠하는 클래스를 새로 들어야 한다고 한다. 그것도 재미가 없을 거 같아.. 그냥 선생님에게 맡겼다.

 

나의 첫 도자기 공예
나의 첫 도자기 공예

총 48 SGD (4만원) 정도 들었는데, 나는 기술적인 일은 못할 거 같다고 배워서 아깝진 않은 경험이었다...

다만 완성작이 꽃병이라 하셨는데 넘 작아서.. 어디에 써야 할지 아직도 의문일 뿐..